> 직접판매
춥고 건조한 겨울철 '각질' 피부유형에 맞는 제품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1.30  10:07: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춥고 건조한 겨울철이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불청객 각질은 피부를 푸석하고 칙칙하게 만드는 주범으로 제대로 관리하지 못할 경우 피부 트러블을 유발하고 공들인 메이크업을 쉽게 들뜨고 갈라지게 만든다.

많은 소비자들은 각질 제거제를 사용해 피부를 관리하는 경향이 높지만 각자의 피부 유형을 고려하지 않은 채 각질 제거에만 초점을 둔 자극적인 스크럽 제품의 사용은 피부를 예민하게 만들고 많은 부작용을 유발한다.

수분 부족형 지성(수분지) 피부 유형의 김아현(26세)씨는 “전에는 무작정 입자가 굵고 거친 알갱이가 함유된 스크럽 제품을 사용해 각질을 벗겨내는 것에 집중했지만 피부가 울긋불긋 일어날 뿐”이었다며 “요새는 피부 유형에 맞게 지속해서 수분 공급을 해주는 케어 제품을 사용해 더욱 효과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처럼 각질 제거는 각자의 피부 유형에 맞는 제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으며 뷰티업계는 이를 돕는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수분 부족형 지성이라면 지용성 BHA 성분 함유 제품

지성 피부는 유분량이 많아 트러블 완화 및 피지 관리를 동시에 돕는 BHA 성분이 함유된 제품이 제격이다.

   
▲ 지쿱 '케어셀라 매직 필링젤'.

직접판매 유통기업 지쿱이 선보인 ‘케어셀라 매직 필링젤’은 각질 및 피부 진정을 돕는 흰버드나무에서 채취한 ‘흰버드나무껍질추출물’을 함유했으며 BHA 및 탄닌 성분을 함유해 노폐물 제거, 피부 수분 증발 방지를 도와 수부지 피부에 안성맞춤이다.

또한 더마테스트사의 피부자극 테스트를 엑설런트로 통과해 안전성을 검증받았으며 알갱이가 없는 묽은 제형으로 사용감이 부드럽고 피부 보습 성분인 감초추출물, 녹차추출물 등의 식물추출물을 함유해 피부 진정을 돕는다.

닥터지가 선보인 ‘브라이트닝 비타 필링 패드’는 미백 기능성 필링 패드로 스킨 케어 단계 전 과도하게 분비된 각질을 정돈해 효과적인 스킨 케어 바탕을 만들어 주는 제품이다. 특히 복합 PHA 성분을 함유해 피부에 쌓인 각질은 녹여내고 속 수분을 채워준다.

   
▲ 닥터지 '브라이트닝 비타 필링 패드'.

이와 함께 브라이트닝 비타 필링 패드는 식물 유래 BHA 성분이 블랙 헤드 및 화이트 헤드를 케어하고 비건 인증을 획득한 식물 유래 셀룰로오스 시트를 사용해 피부에 닿는 면적 패드의 자극을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건성 피부라면 수용성 AHA 성분 제품이 효과적

추위에 무너지는 건성 피부는 각질 제거를 돕는 AHA 성분이 함유된 제품으로 물리적인 자극을 최소화해 각질을 녹여주는 것이 효과적이다.

   
▲ 리얼베리어 '클리어 필링 젤'.

리얼베리어의 ‘클리어 필링 젤’은 부드러운 고마쥬 젤 질감으로 자극 없이 각질 제거가 가능하며 AHA 성분을 함유해 묵은 각질을 부드럽게 녹여주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미세먼지 등과 같은 외부 환경으로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피부 정화 성분인 유칼립투스 추출물, 밀싹 추출물을 함유했으며 복합 세라마이드 처방으로 필링 후에도 속 당김 없이 촉촉하고 생기 있는 피부를 돕는다.

뷰티업계 관계자는 “찬 바깥 공기와 건조한 실내 공기가 더해지는 겨울은 각질로 고민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시기”라며 “각자의 피부 타입에 맞는 제품을 선택해 꾸준히 관리해 피부 관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태운기자  |  nohtu@maeilmarketing.com
노태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명칭 : 꿈꾸는 사람들 | 제호 : 매일마케팅신문 | 서울특별시 용산구 서빙고로 91나길 2-3, 1-201 | 대표전화 : 02-6203-0201 | 팩스번호 : 050-4423-7256
등록일 : 2013년 11월 8일 | 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2866 | 발행인·편집인 : 김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순희
Copyright © 2013 매일마케팅신문. All rights reserved.